[스크리브너] 3. 스크리브너 iOS버전 리뷰. 업데이트가 느리지만 iOS 최고의 글쓰기 앱

스크리브너 iOS버전

스크리브너 iOS버전 리뷰. 업데이트가 다소 느리지만 언제나 iOS 최고의 글쓰기, 생산성 앱 중 하나

제가 저번 글로 스크리브너의 대략적인 소개과 스크리브너 윈도우 버전 리뷰까지 적어봤습니다. 이번에는 스크리브너 iOS버전 리뷰를 해보려고 합니다. 아이폰 버전이 있는 지는 잘 모르겠지만 저는 아이패드를 기준으로 리뷰를 했습니다. 참고로 제가 가지고 있는 아이패드는 아이패드 에어 2라서 화면은 9.7인치입니다. 요즘 아이패드는 12.9인치까지도 나오던데 이정도로 화면 크기가 차이나면 같은 앱을 써도 제 리뷰와는 다른 평가를 할 수도 있으니 어느 정도 양해바랍니다.

스크리브너 iOS 버전은 스크리브너의 기능들을 대부분 담고 있습니다.

스크리브너 iOS버전의 인터페이스는 얼핏 봤을 때 단순하게 생겼습니다. 하지만 놀랍게도 매우 단순하게 생겼지만 스크리브너의 기능들이 대부분 녹아있다는 것이 매우 신기합니다. 애플 메모와 비슷해보이는 면도 조금은 있습니다. 하지만 iOS의 수많은 글쓰기 앱들 중에서 애플 메모와 완전히 다르게 생긴 앱은 몇 개 없습니다. 그렇다고해서 그런 앱들 중에서 성능이 뛰어난 앱도 몇 개 되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이 정도는 쿨하게 넘길 수 있다고 봅니다.

스크리브너의 최대 장점은 역시 긴 글을 쓰는 데에 최적화되어있어서 문서들을 보거나 정돈하는 데에 매우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는 것입니다. 코르크보드 등의 문서를 다양한 방법으로 볼 수 있는 것은 기본에, 문서에 여러 설명이나 이모티콘등을 넣을 수 있는 기능은 데스크탑판을 그대로 가져왔지만 개인적으로 iOS버전이 인터페이스가 깔끔한 편이라서 적어도 제 윈도우 버전(1.9.7 기준)보다는 훨씬 알아보기 쉬워서 좋습니다.

앱이 은근히 서식 기능들이 많다는 것도 좋은데, 폰트 파일을 적절하게 옮겨주면 폰트변경까지 가능하니 더 마음에 듭니다. 왜냐면 스크리브너 등 대부분 iOS앱에서는 우리나라 폰트를 거의 지원하지 않다시피 하기 때문입니다. 저는 한글 폰트 앱을 따로 사용하지 않는데요, 이런 식으로라도 폰트를 변경할 수 있는 부분은 개인적으로 매우 맘에 듭니다.

스크리브너 iOS 코르크보드
스크리브너의 최고 장점인 코르크보드

스크리브너 iOS 버전은 업데이트에 다소 인색하다는 게 아쉽습니다.

스크리브너 iOS 버전의 대표적인 단점은 역시 제가 글을 쓰는 시간대를 기준으로 업데이트가 1년정도 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지금 나름대로 윈도우 버전에 신경을 쓰는 것 같은데, 아무래도 스크리브너 개발진이 인력이 많이 부족한 것 같습니다. 물론 이미 iOS 최고 수준의 질을 자랑하는 앱입니다만 대표적으로 Bear나 영원한 라이벌 Ulysses같은 친구들은 은근히 계속 업데이트가 되고 있습니다. 이런 라이벌들이 점점 치고 올라올수록 스크리브너의 입지는 점점 좁아질 것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윈도우 버전이 빨리 3버전이 나오면 iOS도 대형 업데이트를 했으면 좋겠네요. 안드로이드 버전도 만들고 있다고 하는데, 개인적으로는 매우 기쁜 소식이지만 대체 언제 나올 지 알 수가 없습니다.

...였는데 이번에 iOS 13과 iPAD OS 업데이트에 맞춰서 다크 모드 등을 호환하는 업데이트가 되었습니다. 다만 솔직히 1년만에 하는 업데이트 치고는 업데이트 내용이 그다지 없는 편입니다. 물론 그래도 해준게 어디냐 싶긴 합니다. 참고로 제가 글을 마무리 했던 9월 22일 기준으로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업데이트 내용이 반영이 안되어있습니다. 좀 급했나봐요.

스크리브너 iOS 동기화
사실상 앱 열때마다 봐야 하는 화면. 은근 거슬립니다

두 번째 단점은 앱이 스케일이 커서인지 동기화가 느린 편이라는 것입니다. 드랍박스만 지원하는 것도 개인적으로는 많이 아쉽지만 다행이도 드랍박스가 용량이 적어서그렇지 성능자체는 괜찮고 저런 클라우드 부분은 후에 추가로 지원하면 되니까 일단은 넘어갈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실상 앱을 실행할 때마다 위의 스크린샷처럼 동기화를 해야하고(나중에 동기화를 할 수도 있기는 합니다만...), 이런 부분은 꽤 거슬립니다. 왜냐하면 원노트나 에버노트같은 메이저 중의 메이저 앱은 거의 앱을 여는 순간 동기화가 되기 때문입니다. 이 부분은 회사 규모의 차이라고 봐야 될 것 같습니다. 스크리브너가 인지도는 제법 있지만 아무래도 거대한 회사와 비교하기에는 무리인 것 같습니다.

스크리브너 iOS 버전은 가격은 조금 비싸지만 구독이 아니라서 좋습니다.

iOS 앱치고 가격도 좀 된다는 것도 개인적으로는 아쉽습니다만 앞서 언급한 Ulysses나 Bear 등 구독 개념의 앱들이 늘어가는 것이 요즘 추세라는 것을 생각해보면 스크리브너의 경우는 오히려 오래 쓰는 분들의 경우에는 더더욱 이득인 앱이라고도 볼 수 있겠습니다. 솔직히 저도 Ulysses를 쓰지 않는 이유가 바로 구독 방식이기 때문입니다. 뭐, 커피 한 잔 가격인데?라고 하실 분도 계시겠지만 제가 지금 직장인도 아니거든요... 그리고 가격이 좀 된다고 해서 iOS에 일부 있는 좀... 개인적인 생각으로 양심없게 비싼 앱들, 이런 친구들과 비교할 수준은 또 아닙니다. 그냥 프리미엄정도의 가격이라는 느낌입니다.

요즘은 구독하는 프로그램이나 앱들이 많아지면서요, 이들을 응호하는 논리 중 하나가 구독기능은 곧 꾸준한 자금줄이 들어온다는 것이라서 지속적인 개발이 가능하다는 것이고, 저런 식으로 한번에 구매하는 방식으로는 언젠가는 망한다. 이런 이야기를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스크리브너는 10년 넘게 이어진 프로그램이니 솔직히 망할 거였으면 진작 망했어야 되는 프로그램입니다. 망할 걱정은 사실상 안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더군다나 안드로이드 버전도 개발중이라고 하니...

스크리브너 iOS
최근 업데이트에서는 다크 모드 반영인지 검은 화면이...

사용자에게 맞는다면 최고의 iOS 앱 중 하나입니다.

좋은 점도 나쁜 점도 많이 이야기했지만 스크리브너의 컨셉 자체가 맞지 않는 것이 아니라면 거의 의심의 여지가 없는 iOS 최고의 생산성, 글쓰기 앱 중 하나입니다. 솔직히 예전 글에서 썼듯 스크리브너가 윈도우 버전은 많이 아쉽고 스크리브너의 컨셉 자체도 마냥 좋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만, iOS 버전은 정말 잘 만들었다는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언젠가 리뷰를 쓰겠지만 제가 글쓰기 앱들만 120개 넘게 써봤거든요.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이 앱보다 좋은 앱은 정말 몇 개 안됩니다. 아, 다만 ulysses 등 일부 유료/구독 앱들은 아직 안써봐서 제가 비교는 함부로 못하겠습니다. 애플 메모를 평소에 쓰시다가 더 좋은 글쓰기 앱을 찾아보신다면 일순위로 선택해보실 앱 중 하나입니다. 감사합니다. 앱스토어 링크 공식 홈페이지

스크리브너 iOS 버전

MYIG

인터페이스
기능

요약

적어도 iOS에서는 이거만한 친구가 없다

4.5

댓글 남기기

@2018 KingpinStudio
Search
Generic filters
Exact matches only

[스크리브너] 3. 스크리브너 iOS버전 리뷰. 업데이트가 느리지만 iOS 최고의 글쓰기 앱

twitterfacebookangle-double-up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