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스쿠찌 2020 플래너 SET 후기. 은근히 멋이 있는 다이어리

파스쿠찌 2020 플래너 SET

파스쿠찌 2020 플래너 SET 후기

파스쿠찌 다이어리는 원래는 전혀 생각도 하지 않고 있었는데 은근히 계속 얻습니다. 아무래도 스타벅스 다이어리보다 훨씬 싸서 '어 뭐야 다이어리 얻기 쉽네?' 이런 마인드가 크게 작용하는 듯합니다. 여튼 파스쿠찌 다이어리는 싸서 좋지만 퀄리티는 솔직히 크게 밀리진 않습니다.

파스쿠찌 2020 플래너 SET
작년도 그렇고 특이하지만 뭔가 느낌이 있습니다.

파스쿠찌 2020 플래너 SET는 나름의 개성이 살아있습니다.

파스쿠찌 다이어리가 나름대로 컨셉을 잡은 것 같습니다. 스크린샷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뭔가 자유분방하면서도 멋이 있는 타이포그라피가 인상적입니다. 어떤 작가분이랑 협업한 것으로 아는데 개성이 확 살아있어서 마음에 듭니다. 이번 플래너 세트는 작년에는 없던 파우치도 주는데 저는 이미 쓰는 일기장이 있는지라 파우치를 주는 게 정말 맘에 들었습니다. 파우치도 저 타이포그라피가 맘에 듭니다.

다이어리의 속지는 평범하면서 무난한 구성입니다. 저는 하루당 한 장에 있는 구성을 좋아합니다만 은근히 하루에 쓸 내용이 많진 않은지라... 요즘은 저런 구성이 인기가 많은 것 같습니다.

파스쿠찌 다이어리의 또 다른 특징은 저 스티커라고 봅니다. 스티커 하나하나가 강렬하게 생겨서 흰 종이에 한장이라도 붙이면 개성이 확 살아나는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스타벅스 다이어리가 좀 기형적으로 인기가 많긴 합니다만 그거는 아무래도 몰스킨+스타벅스여서 그런 것 같고, 개인적으로는 몰스킨이 왜 좋은지 잘 이해가 안되서 파스쿠찌 다이어리 정도면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나름대로의 개성을 원하신다면 나쁜 선택이 아닌 것 같고, 또 앞서 얘기했듯 가격이 싸다는 것이 최고의 장점 중 하나입니다.

나름대로의 개성이 있는 싸고 좋은 다이어리

댓글 남기기

@2018 KingpinStudio
Search
Generic filters
Exact matches only

파스쿠찌 2020 플래너 SET 후기. 은근히 멋이 있는 다이어리

twitterfacebookangle-double-up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