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격이 아주 싼 입문용 만년필, 펠리칸 트위스트 후기

펠리칸 트위스트

가격이 아주 싼 입문용 만년필, 펠리칸 트위스트 후기

나름대로 공부하면서 물론 돈은 없지만 그래도 비싼 필기구를 써보고 싶은 욕망이 드는 것은 어쩔 수 없더군요. 나름대로 샤프는 비싼 것들 좀 써봤지만 그래도 뭔가 더 새로운 것들도 써보고 싶어서 만년필을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만년필은 좀 비쌉니다. 입문용 만년필로 유명한 라미 이런 친구들도 5만원 정도 하는 것으로 압니다. 물론 저 5만원도 만년필 치고는 꽤 싼 편이고 비싸디 비싼 몽블랑같은 친구들은 수십만 수백만 이정도이니 정말 사치라는 말밖에는 안나옵니다. 그래서 교보문고를 갈 때마다 슬퍼지곤 했었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고속터미널 반디앤루니스에 가보니 만년필 가격이 원래 15000원인데 조금 할인해서 잉크까지 총 16000에 구입했습니다. 바로 펠리칸 트위스트입니다.

펠리칸 트위스트
외형이 꽤나 특이해서 개성넘칩니다.

펠리칸 트위스트는 외형 뿐 아니라 기능성도 괜찮습니다.

개인적으로 펠리칸 트위스트는 생긴 것이 특이해서 맘에 듭니다. 트위스트라는 이름처럼 펜이 생긴 것이 좀 비비 꼬여있는 컨셉인데, 뭔가 특이하면서도 이쁩니다. 손에 잡는 부분은 조금 파여있어서 그립이 꽤 괜찮습니다. 개인적으로 놀란 부분은 저 꼬여있는 모양이 그냥 꼬인 것처럼 생긴 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제 손이 그런 것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실제로 펜을 잡아보면 되게 절묘하게 꼬여있어서 손에 상당히 챡 달라붙습니다. 엄지, 검지 손가락 사이 부분에 아주 절묘하게 말이죠.

원래는 만년필로 직접 필기해본 사진도 올려야하는데요 제 글씨가 너무 나빠서 차마 올리지는 못했습니다. 구매의욕을 떨어뜨리는... 만년필을 써본 것은 처음인데 개인적으로는 그냥 볼펜이 낫지 않나는 생각이 좀 들었습니다ㅋㅋㅋ. 제가 아직 경험이 없어서 만년필의 맛을 모르는것인지, 뭔가 긁히는 느낌이 저에게는 좀 거슬렸었습니다. 저는 0.7 이런 것을 좋아해서 펜이 자연스럽게 슥슥 써지는 것이 좋거든요. 뭐, 이런 부분은 개인의 취향이고 저도 익숙해지면 만년필의 맛을 알게 되지 않을까 싶어지기도 합니다.

만년필 잉크는 나름대로 양은 있는 것 같았습니다. 하지만 만약에 무슨 수능이나 공무원 시험 공부를 이 펜으로 하게 된다면 잉크를 정말 빨리 쓸 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참고로 제가 기본으로 받은 잉크는 파란색이었습니다. 뭐 잉크는 자기가 원하는 색을 사시면 되겠습니다.

펠리칸 트위스트는 입문용 만년필로는 최고인 것 같습니다.

흔히 비싼 만년필들이 색은 보통 검은색이고 뭔가 중후하고 분위기있게 만들어지지만, 이 펠리칸 트위스트는 가격이나 컨셉이나 다소 젊은 층을 대상으로 잡았다는 느낌이 듭니다. 저는 만년필도 안써봤었어서 뭐 만년필 관련 주의사항들이 많아서 걱정했지만 생각보다는 쉽게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입문용으로는 이만한 만년필이 없는 것 같습니다. 가격도 매우 착하니까요. 이 만년필부터 시작해서 점점 가격을 높이다가 훗날 돈을 많이 벌게되면 고가 만년필의 세계로... 들어가시면 될 것 같습니다. 후기는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남기기

@2018 KingpinStudio
Search
Generic filters
Exact matches only
Filter by Custom Post Type

가격이 아주 싼 입문용 만년필, 펠리칸 트위스트 후기

twitterfacebookangle-double-up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