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파스쿠찌 다이어리 리뷰

[:ko]

 
파스쿠찌 다이어리
 

 최근 파스쿠찌에서 공부를 하다보니 어느새 다이어리를 얻을 수 있을 정도까지 포인트를 모아버렸습니다. 그리고 파스쿠찌 다이어리를 질러습니다! 스타벅스 다이어리보다 커피를 반 정도만 마셔도 받을 수 있더군요. 이런 식으로 인지도를 높이는 것도 좋아보입니다. 저처럼 커피를 잘 마시지는 않는 사람들에게는 이런 거 좋죠.
 
파스쿠찌 다이어리
 
 표지는 꽤 강렬합니다. 검은 바탕에 붉은 글씨. 보통은 여성분들을 겨냥해서 깔끔하거나 이쁘게 만드는 것이 보통인데 놀랐습니다. 내부는 일일 플래너 형식으로 하루에 한 장 같은 식으로 되어 있고 전체적으로 간단하게 생겨서 개인적으로는 일기장으로 쓰면 아주 괜찮게 생겼습니다. 그래도 이 정도면 꽤 괜찮습니다. 중간중간의 그림들도 나름대로 강렬합니다. 뭔가 이탈리아스러운건가 싶네요. 다른 다이어리보다 스티커가 엄청 많아서 자기 입맛대로 꾸미기에 좋아보입니다. 물론 저처럼 그런거 귀찮은 분들은 안쓰시지만 이런 소소한 배려도 개인적으로 맘에 듭니다. 어떻게 보면 스티커가 들어갈 것이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깔끔한 컨셉을 잡은 것일 수도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글 보다는 사진으로 대신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파스쿠찌 다이어리파스쿠찌 다이어리 파스쿠찌 다이어리 파스쿠찌 다이어리 파스쿠찌 다이어리

[:]

댓글 남기기

@2018 KingpinStudio
Search
Generic filters
Exact matches only

2018 파스쿠찌 다이어리 리뷰

twitterfacebookangle-double-up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