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펜이지만 조금은 후회하는, Lamy Al-star 볼펜 한정판 후기

Lamy Al-star 볼펜 한정판

좋은 펜이지만 조금은 후회하는, Lamy Al-star 볼펜 한정판 후기

Lamy는 유명한 만년필 브랜드죠. 필기구를 좀 쓴다는 분들 중에서 모르시는 분이 없을 것 같습니다. Lamy는 만년펜으로 유명합니다만 저는 당시에 만년펜이 있었었기도 했고, 만년펜은 제 돈으로 사기에는 좀 비쌌어서 대신 볼펜을 샀었습니다. 저는 공항 면세점에서 막 여러 할인들을 붙어서 2~3만원에 산 것으로 기억합니다. 당시 상황은 잘 기억이 안납니다만 '뭐 일단 자기네들이 한정판이라고 하니까... 거짓말은 아니겠지... 라미는 나름 유명한 브랜드이기도 하고...' 라는 생각에서 구입했습니다만 실제로는 이들은 한정판을 정말 많이 내는 회사였습니다... 당시에는 몰랐지만 다소 속은 기분을 감추지 못했지만 어쨋든 비싼 펜을 산 것이기에 감사히 쓰기로 했습니다. 솔직히 저는 그냥 '라미 한정판 볼펜'으로 샀기 때문에 제품 명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만 공식홈페이지에서 확인해보니 LAMY Al-star 볼펜같습니다. 일단 이번 글에서는 이렇게 믿고 쓰겠습니다.

Lamy al-star 볼펜 한정판

Lamy Al-star 볼펜은 비싸지만 좋은 펜입니다.

일단 전에 펠리컨 트위스트 후기에서도 느낀 건데 펜에서 손을 쥐는 부분에 적절하게 파여있는 부분이 참 맘에 들었습니다. 잡기가 편하니 뭔가 전체적으로 더 쓰기 좋다는 느낌을 받았거든요. 펜 자체는 그냥 평범한 펜입니다. 파카 볼펜이랑 비슷한 느낌이라고 보시면 될 듯합니다. 참고로 볼펜심이 몇 천원정도 합니다. 물론 제가 펜을 한 2~3만원 정도에 산 것으로 기억하니 그것을 생각하면 볼펜심을 제외한다 해도 가성비는 정말이지 매우 안 좋은 편이네요. 그래도 이런 비싼 볼펜심만이 가지고 있는 무거운 느낌, 언뜻 제트스트림같은 평범하게 굵은 심이랑 비슷한 것 같으면서도 뭔가 더 진중한 느낌, 저는 이런 느낌 때문에 이런 펜을 종종 쓰고는 합니다. 물론 그냥 단순 필기용으로 사용하면 잉크가 워낙 빨리 달아서 공책에 마지막으로 정리하거나 할 때 등 중요할 때만 사용합니다.

Lamy al-star 볼펜 한정판

파카 등 비슷한 펜이 이미 있으시다면 굳이...

솔직히 개인적으로는 제가 수집가가 아니었으면 굳이 사지는 않았을 것 같습니다. 그놈의 한정판이라는 것에 혹해서... 마치 그래프 1000 한정판과 비슷한 맥락인 것이죠. 한정판을 여기저기서 죄다 팔고있는... 물론 앞서 설명했듯 이런 비싼 볼펜심만이 가지고 있는 매력이 분명히 있습니다만 저는 이미 파카 볼펜이 있어서 조금은 아쉬운 펜이었습니다. 하이테크처럼 얇은 심을 좋아하시는 분이 아니라 제트스트림처럼 굵은 펜을 좋아하신다면 한번쯤은 사볼 수도 있을 만한 펜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저처럼 여러 개나 갖고 있을 필요는 없겠지요. 후기는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남기기

@2018 KingpinStudio
Search
Generic filters
Exact matches only
Filter by Custom Post Type

좋은 펜이지만 조금은 후회하는, Lamy Al-star 볼펜 한정판 후기

twitterfacebookangle-double-up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