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피오스 Earphone D 후기. 쓸만한 저가 이어폰

티피오스 Earphone D

티피오스 Earphone D 리뷰

티페오스 Earphone D

 간만에 좋은 이어폰을 구매했습니다. '티피오스 Earphone D'입니다. 이 이어폰은 본래 가격이 49000원이지만 저는 교보문고에서 할인가격으로 39000원에 구매했습니다. 제가 이 가격을 굳이 언급하는 이유는, 이 이어폰은 가격을 굳이 말하지 않으면 가격이 이거 밖에 안 되는지 정말 알 수 없기 때문입니다. 사람 귀는 다 다르지만 같이 있던 제 친구는 교보문고에 있던 20만원 이어폰보다 더 좋다고 하더군요. 저도 그정도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일단은 가성비가 좋아보여서 본격적인 리뷰 전에 가격을 먼저 언급했습니다.

 우리나라가 은근히 이어폰을 생산하는 회사가 많습니다만 저는 티피오스라는 회사를 처음 들어봤습니다. 나름 중학교때부터 수많은 이어폰을 썻지만 말이죠. 조금 찾아보니 국내 회사 중에서도 주로 저가 이어폰계에서 나름 유명한 편이라고 합니다. 지금 이 제품 정도면 가격으로 봤을 때 적어도 제가 샀을 때 기준으로 이 회사에서 거의 최상위 수준의 제품이라고 말할 수 있을 듯합니다.

 티피오스 Earphone D에서 내세우는 강점은 '진공관 사운드'를 구현했다는 점인데요, 제가 진공관을 사용할 정도로 그렇게까지 고급 오디오를 사용해본 것은 아니라서 이에 대해서는 자세하게 말하기 좀 어렵습니다. 일단 이 이어폰을 들을 때 드는 느낌은 '이게 진공관이라는건가?'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울림이 강하다는 것이었습니다. 특히 저음이 매우 강하게 울립니다. 무겁다는 느낌을 많이 받을 정도였습니다. 저음이 매우 강하기에 락이나 EDM을 듣기에 좋은 이어폰이라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소리가 매우 많이 울립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딱히 뭉개지거나 하는 느낌은 없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라이브같은 그런 느낌을 좋아하는데 이 이어폰은 끼는 것만으로도 조금은 그런 느낌이 듭니다. 강하게 울린다는 느낌요.

 그리고 이 부분은 장점이자 단점인데 이어폰이 기본적으로 주변 소리를 잘 밀폐시킵니다. 이 부분은 음악에 더 집중하고 싶은 분들께는 장점일 것이지만 저는 걷거나 자전거를 타면서 음악을 많이 듣는 편이었기에 장점만은 아니었습니다. 정말 소리를 많이 차단시켜서 혹시 길가다가 소리 못 들어서 큰일나는 건 아닐까… 하는 생각을 많이 했었습니다.

기본적으로도 Earphone D가 주변 소리를 잘 밀폐시킵니다. 하지만 저기 일종의 증정품으로 온 이어폰 끝부분, 그러니까 귀에 끼우는 부분이 주변 소리를 특히 더 잘 막습니다. 저거는 제가 교보문고에서 구입했을 때 보너스로 준 것인데 저 이어폰 끝부분만 가격이 15000원이라고 합니다. 저는 저런 것도 돈 주고 파는구나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저 부분이 일단 조금 특이한 고무인지 누르면 조금 시간이 지나서 원래 모양으로 돌아옵니다. 마치 귀마개 같은 식으로요. 그래서 누르고 귀에 집어넣으면 원래 모양으로 돌아오는 것입니다. 그렇게 어지간한 귀에 다 잘 맞고 소리를 엄청나게 잘 막습니다. 이렇게 보니 더욱 더 가성비가 넘치는 물건입니다. 지금도 저런 이벤트를 하는 지는 잘 모르겠지만 너무 돈을 쓰고 싶지는 않지만 가성비는 잡고 싶으면 강력 추천하는 이어폰입니다. 여기까지 티피오스 Earphone D였습니다.

댓글 남기기

@2018 KingpinStudio
Search
Generic filters
Exact matches only

티피오스 Earphone D 후기. 쓸만한 저가 이어폰

twitterfacebookangle-double-up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